[뉴스포스트=이상진 기자] 종합 안심솔루션 기업 에스원이 ‘중대재해 예방 지능형 CCTV’(지능형 CCTV) 패키지 라인업을 선보인다고 29일 밝혔다.

안전모 미착용을 감지하고 관리자에게 통보해 주는 시스템. (자료=에스원 제공)
안전모 미착용을 감지하고 관리자에게 통보해 주는 시스템. (자료=에스원 제공)

지능형 CCTV는 폐쇄회로TV와 인공지능 기술을 접목해 사업장 내 안전사고를 예방하는 기술이다. 사업장 규모에 따라 △안전환경 SVMS △SVMS 안전 모니터링 등 2종이 있다.

‘안전환경 SVMS’는 대형사업장을 위한 추락 사고 예방에 특화됐다. 가상펜스와 넘어짐 등 다양한 알고리즘을 제공한다. 추락 위험이 있는 곳을 설정하고 작업자가 그 영역에 진입했을 시 관리자에게 알람을 전송해 사고를 방지한다. 

또 추락 사고 발생 시 알고리즘이 재해자를 신속하게 발견해 피해를 최소화한다. 이와 함께 안전 복장 미착용, 드럼통 밀기·기울이기, 위험구역 진입 등 사람의 행동·패턴을 자동으로 인식하는 9가지 알고리즘을 제공해 위험 상황에서 신속한 대응이 가능하다.

‘SVMS 안전 모니터링’은 중소 사업장용 솔루션으로, 최소 인력으로 운영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. 위험 상황을 AI가 자동으로 분석해 관리자에게 통보하고 경고 방송을 송출하는 ‘자동 통보 기능’을 제공한다. 상주 관리 인력이 현장에 없어도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등을 통해 이상 상황을 감지할 수 있다.

에스원 관계자는 “중대재해 처벌 등에 관한 법률 발효 이후 지능형 CCTV에 대한 문의가 크게 증가하고 있다”며 “중대재해 예방을 위해 다양한 솔루션을 개발해 나가겠다”고 말했다.

키워드

#에스원
저작권자 © 뉴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